Home 열린마을 열린이야기

열린이야기

게시글 검색
굶주린 소녀를 촬영한 사진 기자
열린교회 (yeolin) 조회수:304 추천수:3 112.168.96.71
2016-07-14 09:03:02
굶주린 소녀를 촬영한 사진 기자
소녀가 죽기를 기다리는 독수리...



이 사진은 수단의 아요드에 있는 식량센터를 향해 가던 소녀와,소녀의 힘이 빠지기를 기다리고 있는 독수리를 담은 사진입니다.

이 사진으로 남아공의 사진 기자 케빈 카터는 1994년 대망의 퓰리처상을 수상합니다.

케빈 카터는 당시 독수리가 좀더 소녀에게 다가오기를..
20여분의 시간을 두고 기다린 후 사진을 담았다고 합니다...

이 사진은 많은 사람들이 아프리카의 현실을 피부로 느끼게 해 주었고, 같은 해 뉴욕타임즈를 통해 세계에 알려지면서 국제여론을 환기시키는데 큰 역할을 했습니다.

하지만 많은 사람들로부터 어떻게 아이를 바로 구하지 않았느냐는 많은 비난을 받았고,
케빈 카터는 죄책감에 시달리다, 퓰리쳐상을 받고2개월후 자살했습니다.

그의 나이는 당시 33살이었는데, 자살한 그의 차 안에는 이러한 글이 있었습니다.

"어린 아이에게 물을 주어야 할 것인가, 사진을 먼저 찍어야 할 것인가."

케빈 카터는 20분 간을 기다리고 사진을 찍은 후, 바로아이를 구한 뒤 아요드 식량센터에 옮겨준 후,
나무에 기대어 담배를 피우며
흐느껴 울었다고 동료 사진작가 실바는 전했습니다.

한 생명을 버리느냐... 저 사진으로 무수한 기아의 생명을 구하느냐...

여러분의 판단은...??

댓글[0]

열기 닫기

top